동물학대방지연합



함께해요

1999년 5월에 동학방이 설립되었고 그 동안 많은 동물을 구조하였습니다.
이곳은 최근에 구조한 아이들부터 올려 놓겠습니다.
이전에 구조상황은 이전 홈페이지 참고 바랍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안녕하세요??

언제나 한결 같은 마음으로 동학방에 관심 가져주시는 회원 및 후원자 여러분~


다름이 아니고 이번에 구조한 길냥이를 살리고자 후원을 부탁드리는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이번 구조한 길냥이는 양주시 캣맘의 제보와 그분의 노력으로 이루어지게 되었습니다.


먼저 우리단체의 열악한 상황을 이번에도 다시 말씀을 드려야 할 것  같네요

우리 단체의 상주 근무자는 한분으로 그분이 여기 단체의 행정이며 구조요청 등 사무국 업무와 쉼터업무의 

사소한 행정 등 모든 업무를 총괄하고 계십니다인력이 부족한 상황에서 매일같이 구조요청이 이어지고 있기에 구조요청 제보자가 곧 구조자가 되어 단체와 협력해 주셔야 구조가 이루어지게 됨을 다시한번 알려드리고자 합니다.

혹시 이 아이는 구조되고 왜 내가 요청한 아이는 구조되지 않았는지 의문을 가지시는 분이 계실것 같아 설명드리니 양해부탁드립니다.

 

길냥이 구조는 지난 3 3일 오후로 넘어가던 시간..

한 캣맘님께서 다급하게 구조요청을 해왔습니다.

사고가 났는지 뒷다리의 피부가 벌어져 있고 입주변도 많이 더러워진 비쩍 마른 아이를 구조해 달라는 내용이었습니다머리가 엄청 커보일 정도로 몸이 비쩍 말라 있는 아이가 살려달라는 듯 캣맘을 보고 계속 울었면서 쳐다보는 모습이라면 캣맘이라면 아니 일반인 누구라도 그모습에 애가 탈거라 생각합니다.

사람손을 타는지 부르면 사람에게 오려고 일어나서 몇걸음 걷다가 주저앉을 정도로 기운이 없다는 아이..

사고로 추정되는 다리의 상처쪽 허벅지와 꼬리쪽 털도 빠져있는 아주 안좋은 상태라는 설명과 함께 아이를 제발 살려달라는 제보였습니다.

이대로 두면 길에서 며칠 못버틸 것 같다며 어떻게든 포획할 테니 아이를 살려달라는 요청에 저희는 두번 생각할 겨를이 없었습니다.

항상 매번 송구스럽게도 말씀드리자면 여기 단체의 열악한 재정상태보다는 꺼져가는 생명을 구해야 한다는 생각이 먼저였습니다. 앞으로도 저희가 망설임없이 상황이 힘든 아이에게 손을 내밀어 줄수 있게 힘을 보태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구조전모습-1.jpg
구조전모습-1.jpg
구조전모습-2.jpg
구조전모습-2.jpg

다행히도 아이도 살고자 했는지 캣맘이 포획하는 동안 반항도 하지 않아 어렵지 않게 아이를 포획할수 있었고

아이상태를 고려하여 가까운 병원으로 긴급히 이송하여 포획과 이송까지는 어려움이 없었으나 병원에서의 진료결과는 예상대로 좋지 않았습니다.

상처가 난 다리의 관절을 정확히 진단하기 위해 X-ray 촬영한 결과 관절은 무엇에 다치게 되었는지 으스러져서 그대로 굳어져버린 상태이고, 다리 피부는 상처가 퍼져서 농이 찬 상태였고, 구내염으로 추정되었던 입 상태는 전발치가 필요할 정도로의 상태였습니다.

동물병원원장님께서 진료한 아이 상태로는 나이도 적지 않은 것으로 추정되며 

길생활도 많이 힘들었을 것이라고 추정 하셨습니다

다행히 범백키트 검사결과는 음성으로 그 무섭다는 범백은 다행히도 비켜갔지만..

으스러진 다리와 전발치가 필요한 치아 상태보다 더 위급한 것은 아이의 혈액검사 결과였습니다.

혈액검사 결과에서 몇몇 항목의 수치가 복막염을 의심할 만하다는 것이었지만 지금 상태가 워낙 말라있고

그로인한 스트레스로 복막염을 확진할수 없어 일단 잘 먹여서 상태를 두고 케어를 해 봐야한다는

의견을 주셨습니다.


하지만 아직 확진은 아니지만 고양이에게 복막염은 불치병이며 위험한 질병입니다.

집아이들의 경우에도 세심한 케어가 필요한 병이기도 합니다.

이런 아이가 이제껏 길에서 혼자 아무런 케어를 받지 못하고 고통에 시달려야 한다는것이 지금에 현실 입니다.


아마 구조가 늦어졌거나 아예 눈에 띄지 않았다면 아무도 모르게 길에서 죽어 갔을 수도 있었겠다는 생각을 하니 이렇게 구조된 것이 다행이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우리 단체의 열악함을 생각하면 이 아이의 후처치는 어떻게 해야 할까 하는 걱정이 앞서기도 합니다.

불행중 다행스러운 것은 아이의 치료를 맡아주신 병원에서 아이를 위해 늦은시간까지 수술을 잘 끝내주셨고 치료비용도 단체의 열악함을 감안하여 많이 저렴하게 해 주셨습니다. 이자리를 빌어 녹양동물병원 원장님께 감사함을 전합니다.


1521376679291.jpg
1521376679291.jpg
1521376684051.jpg
1521376684051.jpg
1521376688728.jpg
1521376688728.jpg


1521376741946.jpg
1521376741946.jpg

또한 아이가 다행히 사람을 잘 따르는 성격이라 병원에서 처치와 링거투여후 현재는 구조캣맘 집으로 옮겨져 케어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치아는 더 이상의 잇몸손상을 막기 위해 전발치를 하였으며, 다리의 으스러진 관절은 이미 굳어진 상태였고 그것을 다시 수술하는 것은 아이의 몸상태가 수술을 견딜수 없는 컨디션이어서 그대로 두기로 했습니다.

다리의 피부상처는 농을 제거한후 피부를 봉합하려 했으나 이미 손상이 많이 진행된 상태이고 또 봉합할 피부가 모자라서 일부만 봉합하고 이틀에 한번씩 피부재생밴드(친수성 메디폼)를 갈아주고 있습니다.

복막염 확진 여부는 한달정도 후 다시 혈액 검사를 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구조캣맘의 넉넉치 않은 형편임에도 불구하고 길에서 생활하는 이 아이를 위해 케어를 진행해 주시고 계시고 아이에게 탄이 라는 이름도 지어주셨습니다.


회원 및 후원자님..

이 길 아이… 처음으로 탄이라는 이름도 가진 이 아이를 도와주세요.

길에서 태어나 혹은 사람에게 버려져 힘든 길생활을 하면서 상처도 병도 얻은 아이지만

살아보겠다고.. 살고 싶다고 사람에게 도움을 요청한 아이 탄이를 눈여겨 봐주시고 고마운 마음들을 모아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바쁘신 시간 내어 긴글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후원 대표계좌

국민은행 080801 - 04 - 068986

예금주  서울동물학대방지연합



* P.S : 만약 위 길냥이 치료비로 사용하고 남은 금액이 있으면 다른 구조된 아이들 치료비로 사용됩니다.

 

  • 고미순 2018.03.19 13:30
    하루속히 건강한 모습의 탄이를 기대해봅니다
    무심코 지나치지않으시고
    구조와 보호까지 해주시는 그분께 감사드립니다
  • 전유나 2018.03.19 21:08
    탄이가 제발 복막염이 아니길 바랍니다.
    나머지 상처들은 치료해서 이제 행복하게만 살았으면 좋겠습니다.
    20만원 입금하였습니다.
  • 양소영 2018.03.20 10:47
    감사합니다. 보내주신 후원금 소중히 잘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 백지혜 2018.03.20 10:51
    탄이 ^^ 이름이 생겨 넘 감사합니다
    얼마나 아팠을 까요 ㅠㅠㅠㅠ
    구조해주셔서 감사감사드립니다
    치료비 작지만 드리며 함께 합니다
  • 양소영 2018.03.24 20:00
    이렇게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보내주신 후원금 소중하게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김선덕 2018.03.20 12:14
    적은 금액이지만 5만원 입금했습니다.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양소영 2018.03.24 20:00
    많은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보내주신 후원금 소중하게 잘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이진숙 2018.03.20 21:53
    냥이야!
    잘 회복해서 꼭 일어나야 한다!!

    후원금 조금 보냅니다.
    구조 해주셔서 고맙고, 동학방 응원 합니다.
  • 양소영 2018.03.24 20:17
    항상 관심을 갖고 지켜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보내주신 후원금 감사합니다.
    소중하게 잘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 오은경 2018.03.21 11:06
    이렇게 힘든 일을 하시는 동학방 선생님들께 깊이 감사드리며... 후원금 보냈습니다. 탄이가 더 이상 안 아프기를 바래요...
  • 양소영 2018.03.24 20:18
    많은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보내주신 후원금 소중하게 잘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최은실 2018.03.23 00:41
    아픈 아가를 구조해주셔서 마음이 편안해지네요~
    동학방 감사합니다
    탄이도 씩씩하게 잘 이겨내길...
  • 양소영 2018.03.24 20:18
    많은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보내주신 후원금 소중하게 잘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박성하 2018.03.23 22:12
    많은 관심과 후원 감사드립니다.
    이것도 다 탄이 복이라고 생각됩니다.
    탄이가 어서 빨리 건강을 회복하여 앞으로는 좋은 일만 가득하길 바래봅니다.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